회원등록 비번분실
환경,경제,생태



4차원 스마트시티



프롭테크  

작성자 ecoimagination
작성일 2013년 4월 15일 월요일
홈페이지 http://www.3dct.org
ㆍ추천: 0  ㆍ조회: 21830      
日 엔화 공습에 한국 주력수출품 줄줄이 추락(종합)

日 엔화 공습에 한국 주력수출품 줄줄이 추락(종합)

1∼2월 한일 경합 49개 수출품 중 21개 마이너스 증가율 일본은 21개 품목 마이너스에서 플러스로 반전
연합뉴스 | 입력 2013.04.15 10:32 | 수정 2013.04.15 10:32


 1∼2월 한일 경합 49개 수출품 중 21개 마이너스 증가율


일본은 21개 품목 마이너스에서 플러스로 반전

(서울=연합뉴스) 전성훈 기자 = 올 1∼2월 일본과 치열하게 경쟁하는 우리나라 수출품 10개 가운데 4개의 수출증가율이 마이너스로 추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작년 하반기부터 본격화한 엔저 현상이 한국 수출의 발목을 잡기 시작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15일 한국무역협회에 따르면 올해 1∼2월 한국과 일본이 세계 시장에서 경합하는 49개 수출품 가운데 절반인 24개 품목이 전년 동기 대비 마이너스 성장률을 기록했다.

이 중 21개 품목(전체 42.8%)은 작년 플러스 수출증가율을 보이다 올해 마이너스로 급락한 경우다. 작년에 비해 수출증가율이 크게 둔화한 품목도 10개에 달했다.

엔저의 후폭풍 속에서도 두자릿수의 높은 성장세를 지속한 품목은 휴대전화·항공기 부품, LCD 등 9개 품목에 불과했다.

49개 경합 품목은 세계관세기구(WCO)가 분류하는 'HS코드 6단위' 기준으로 한국과 일본의 수출 상위 100대 품목과 겹친다. 이들 품목은 우리나라 전체 수출(금액 기준)에서 51.4%의 비중을 차지한다.

품목별로는 우리나라 10위권내 주력 수출품이면서 일본과의 경합도가 큰 석유제품·자동차·기계류 등이 직접적인 타격을 입은 것으로 나타났다.

수출 1위 품목인 석유제품은 수출증가율이 작년 43.9%에서 올해 -0.7%로 급락한 반면 일본은 -41.8%에서 4% 플러스 성장으로 돌아섰다.

자동차도 일본의 가파른 상승세에 눌려 기를 펴지 못했다.

디젤 중형승용차의 경우 한국은 작년 59.5%의 수출증가율로 승승장구하다 올해에는 -11.8%로 뚝 떨어졌다. 일본은 반대로 -36.3%에서 12.3%로 급상승했다.

디젤 트럭과 가솔린 중형승용차도 작년 플러스 수출증가율에서 -2.3%, -0.6%로 각각 급락했지만 일본은 5∼10%대의 탄탄한 실적을 유지했다.

자동차 부품 역시 차량용 기어박스 144.8% → 8%, 엔진용 부품 87.2 → 43.5%, 차량용 차체 부품 84.6% → 34%, 제동장치(부품 포함) 24.9% → 17.2% 등으로 힘이 빠지는 사이 일본은 마이너스에서 플러스로 상승세를 탔다.

가격경쟁력이 핵심 요소인 철강과 파라자일렌 등 석유화학제품에서도 작년과 올해 한일간 희비가 엇갈렸다.

무협 측은 "최근 급속히 진행된 엔저 현상이 우리 수출에 본격적으로 영향을 미치기 시작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문제는 우리나라 주력 수출품이 일본과의 경합도가 커 엔저에 따른 수출 감소 위험에 상시 노출될 수 밖에 없다는 것이다.

이날 현재 엔-달러 환율은 2011년 대비 20% 가량 폭등하며 100엔 돌파 초읽기에 들어간 상태다.

무협 관계자는 "엔저가 더욱 속도를 낼 경우 그나마 힘겹게 제자리를 지켜오던 전기전자 등 일부 수출품도 위기에 처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lucho@yna.co.kr



참고문헌 ; 미디어다음

http://media.daum.net/economic/others/newsview?newsid=20130415103213846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11 2013 미래부 업무보고 전체 보기 스마트policy 2013-04-18 33115
310 日 엔화 공습에 한국 주력수출품 줄줄이 추락(종합) ecoimagination 2013-04-15 21830
309 [4.10] 2월 통화량, 3개월 연속 증가세..단기 금전신탁 증가 탓 스마트금융 2013-04-10 12981
308 [4.10] 달러 팔아 차익 챙기자‥달러-원 이틀째 하락(마감) 스마트금융 2013-04-10 12838
307 '스마트코리아' 시대, 투자자들이 주목할 분야는? 스마트도시 2013-03-27 26091
306 ‘이자 폭탄’에 무너지는 ‘하우스푸어’의 비명 스마트금융 2013-01-09 13704
305 KT 클라우드사업 본궤도 오를까 /시장 초기단계 수익 미미… 내년.. 스마트도시 2012-12-26 8265
304 빅데이터 플랫폼 `NDAP`으로 5년간 159억원 절감 스마트도시 2012-12-13 14258
303 ‘하우스푸어 대책’ 한달간 달랑 1명 신청…우리지주 - 은행 ‘.. ecoimagination 2012-11-19 7230
302 국토해양부, 2012 U-City 월드 포럼 개최 / 현실로 다가오는 미래.. 스마트시티 2012-11-08 9115
301 ‘매입 vs. 신탁’ 격론 벌이는 하우스푸어 해법..진짜 핵심은 스마트금융 2012-09-21 19227
300 경매 위기 '하우스푸어' 은행에 집 팔고 임대해 산다 스마트금융 2012-08-29 11718
299 이계철 방통위원장 “ICT로 경제위기 극복” 스마트도시 2012-08-08 9132
298 [불황의 극복]‘국회 스마트 컨버전스 연구회’ 창립 스마트policy 2012-08-03 8204
297 금리 인하에 요동친 금융시장… 코스피 ‘털썩’ 환율 ‘급등’ 스마트금융 2012-07-13 13629
296 유럽 재정위기 여파… 美경제도 심상찮다 S&P, 더딘 회복 경고 스마트금융 2012-06-28 13130
295 통신 3사, M&A로 클라우드 생태계 구축에 주력 스마트도시 2012-06-11 16972
294 KT "클라우드 사업 세계무대 확장" 출범 2년만에 최고의 라인업 .. 스마트도시 2012-04-25 14708
293 정부R&D사업 사전기획 강화한다 스마트도시 2012-04-13 12888
292 [KSP] 골드만삭스 "신흥국 도약하려면 한국을 배워라" 금융무역 2012-04-06 5718
1234567891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