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등록 비번분실
환경,경제,생태



4차원 스마트시티



프롭테크  

작성자 ecoimagination
작성일 2014년 11월 16일 일요일
홈페이지 http://www.cpagent.com
ㆍ추천: 0  ㆍ조회: 8990      
셰일가스 엔드 게임

셰일가스 엔드 게임

중앙일보 | 하현옥 | 입력 2014.11.13. 17:50 | 수정 2014.11.13. 18:36
한 사나이가 당긴 방아쇠가 세계 에너지 시장의 지형도를 바꿨다. '셰일의 아버지'로 불리는 미국 텍사스의 석유 재벌 조지 미첼이다. 1990년대 중반 그가 개발한 셰일오일 시추 방법인 '수압파쇄기법(프래킹)'은 미국발 '셰일 혁명'의 개막을 알리는 신호탄이었다. 그리스 이민자의 아들로 태어난 미첼은 형과 함께 열일곱 살부터 유전에서 일했다. 텍사스 A&M대 석유공학과를 최우등생으로 졸업했다. 운도 좋았다. 텍사스주 포트워트 근처에 사들인 땅이 노다지였다. 열세 차례 유정을 파서 연속으로 기름이 나왔다. 포트워트의 '바넷 셰일유전'에서 처음 도입한 프랙킹 기술은 북미 셰일업계로 퍼져나갔다.

세일가스는 진흙이 쌓여 생성된 '셰일(Shale)' 암석층에 녹아 있다. 지하 깊은 곳에 넓게 퍼져 있다 보니 땅 아래 직선으로 구멍을 뚫어 뽑아내는 전통 방식(수직 시추)으로는 생산이 어려웠다. 미첼은 물과 모래, 화학약품을 섞은 혼합액을 고압으로 분사해 암석을 부수고 셰일오일이나 가스를 분리해내는 추출법을 개발했다.

수압파쇄기법 개발은 새로운 개념의 '21세기 석유왕'의 탄생을 알리는 신호였다. 2013년 포브스가 평가한 미첼의 재산은 20억 달러였다. 문제는 셰일오일(또는 가스) 채취과정에 화학물질이 지하수에 스며들고 오염물질이 발생해 환경오염을 야기한다는 점이다. 미첼은 그래서 환경파괴를 최소화하는 방안을 고민했다. 그는 이를 해결하지 못하고 지난해 7월 세상을 떠났다. 죽기 전 미첼은 환경오염이 덜한 채굴 기술을 개발해 달라며 환경 보호 재단에 거액(7억5000만 달러)의 재산을 기부했다.

하지만 상황이 바뀌었다. 그가 눈을 감으며 걱정해야 할 것은 환경이 아닌 에너지 시장의 운명이었다. 그의 손끝에서 시작된 셰일 혁명이 세계 에너지 시장을 '죽음의 계곡(장기 저유가 국면)'으로 몰아넣고 있어서다. 속수무책으로 떨어지는 유가로 인해 에너지 시장은 탈선의 위기를 맞았다. 6월부터 하락한 유가는 최근 5년4개월 만에 최저 수준으로 내려갔다. 13일(현지시간) 전자거래에서 브렌트유 가격은 배럴당 79.94달러에 거래됐다.

문제는 유가가 떨어지면 셰일오일(또는 가스) 개발의 이득이 없어진다는 점이다. 기술적 어려움으로 인해 셰일오일 채굴비용은 천연가스나 원유를 채굴할 때보다 많이 든다. 보통 셰일오일 생산업체는 이윤의 약 50%를 건설 및 철강·중장비 구입 비용에 사용한다. 유정 개발비용도 통상 유정 1개당 300만~1200만 달러가 들어간다. 때문에 유가가 어느 정도 받쳐줘야 채굴비용을 뽑고 수익을 올릴 수 있다. 그런데 유가가 떨어지니 굳이 셰일석유를 개발할 필요성이 줄어든 것이다. 셰일오일 개발을 통해 낮아진 석유 가격이 자신들의 숨통을 조이는 부메랑으로 되돌아오는 묘한 상황이 온 것이다.

미 에너지정보국(EIA)에 따르면 미국의 셰일오일 매장량은 580억 배럴이다. 러시아(750억 배럴)에 이어 세계 2위다. 2006년 31만 배럴에 불과하던 미국의 셰일오일 생산량(하루평균)은 2013년에는 348만 배럴로 급증했다. 미국 석유생산량의 45%, 전 세계 석유생산량의 4%에 달한다. 국제에너지기구(IEA) 등은 향후 2~3년안에 미국이 사우디아라비아를 제치고 세계 1위의 산유국이 될 것이란 전망을 내놨다.

하지만 세계 경제 둔화로 원유 수요가 줄며 유가가 떨어지면서 게임의 룰이 바뀌기 시작했다. 사우디아라비아를 중심으로 한 석유수출국 기구(OPEC)가 치킨 게임에 돌입했다. 미국 싱크탱크인 신미국안보센터의 '에너지 러쉬' 보고서는 "OPEC이 의도적으로 혹은 회원국간 의견 조정의 실패로 산유량을 제한하지 못해 유가가 하락하면 미국의 셰일오일 등 고비용 구조의 유정은 폐쇄될 수밖에 없다"고 예상했다. 셰일오일 등으로 위협받던 OPEC가 기회를 놓치지 않고 셰일산업을 고사시키겠다는 야욕을 드러냈다는 설명이다.

IEA는 셰일오일 생산 업체가 견딜 수 있는 유가를 배럴당 80달러선으로 본다. 에너지 컨설팅 업체인 우드 맥켄지의 파니 가데 애널리스트는 FT와의 인터뷰에서 "유가가 배럴당 90달러 아래로 떨어지면 업체의 30~60%가 초과지출을 하게 되고, 배럴달 80달러 밑으로 떨어지면 대부분의 업체가 어려움에 처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미 여파는 나타나고 있다. 인베스터스 비즈니스 데일리는 미국의 주요 셰일오일 업체가 사업 축소를 고려하거나 자본 투자를 재조정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산체스 에너지는 내년도 자본 지출을 11억~12억 달러에서 9억 달러 수준으로 낮췄다.

사우디는 승리의 예감에 쾌재를 부를 수 있다. 하지만 이는 새로운 에너지 위기의 전조가 될 수 있다. 에너지는 투자와 생산의 시차로 인한 '수요와 공급의 불일치'란 태생적 한계를 안고 있다. 공급 과잉이나 수요 초과에 따른 가격의 변동성이 에너지의 숙명이다.

문제는 현재와 같은 가파른 유가 하락은 셰일오일이나 오일 샌드, 심해 유전 개발 등 고비용의 비전통적 원유 생산 프로젝트의 수익성을 떨어뜨려 사업을 위축시킨다는 데 있다. 기존의 원유 채굴이든, 셰일오일 개발이든 저유가 시대에는 새로운 투자는 줄어들 수밖에 없다. 그 결과 공급 감소를 피할 수 없고, 원유 가격이 다시 폭등하는 수퍼 사이클이 올 수 있다는 얘기다. IEA는 새로운 에너지 파동을 불러올 복병이 셰일오일일 수 있다고 분석했다.

하현옥 기자 hyunock@joongang.co.kr

◇셰일오일=작은 진흙이 뭉쳐서 만들어진 퇴적암인 셰일 암석층에 셰일가스와 함께 함유된 석유다. 지층에 고여 있어 수직시추로 채굴할 수 있는 전통석유와 구분해 비전통석유로 부른다. 2000년대 미국에서 수평시추법(수직으로 구멍을 뚫은 뒤 지하에서 수평으로 채굴)과 수압파쇄법 등 고난도 굴착기술을 개발하며 생산 혁명이 일어났다. 탄소함량은 높고 황 함략은 적은 경질유로 분류돼 타이트 오일(tight oil)로도 불린다.

참고문헌 ; 미디어다음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31 캔들미디어(인터넷뉴스), ETRI와 클린 클라우드 공동연구개발 착.. IT융합기획팀 2015-03-21 9502
330 삼성, 미국 루프페이 인수..애플페이에 도전장/ MST 기술 적용한.. 클라우드 컴퓨팅 2015-02-19 14946
329 탄소배출량 '0' 탄소중립제품 13개 나왔다 스마트도시 2015-01-08 13086
328 2015년 국내 IT 시장의 10대 전망은? 스마트도시 2014-12-12 13800
327 [전자정부 혁신] 민간의 아이디어와 참여로 전자정부 표준을 세계.. 스마트도시 2014-11-16 16025
326 셰일가스 엔드 게임 ecoimagination 2014-11-16 8990
325 하우스푸어, 집 팔고 땅을 친 까닭/매수세 회복에 재고주택 거래.. 스마트도시 2014-10-09 14826
324 광고주가 페이스북 선호하는 까닭은? 클라우드컴퓨팅 2014-09-21 14906
323 국제곡물정보 모바일웹, 3개월에 구축한 비결 전자정부3.0 2014-08-02 10400
322 금융투자업, 신규 업무 쉬워진다..'인가제→등록제' 전환 3Dbuilding팀 2014-07-14 21894
321 온오프라인 통합 'O2O' 비즈니스 위해 무엇이 필요할까? 김지현 .. 스마트도시 2014-07-11 11993
320 요즘 뜨는 'O2O 비즈니스' 이것이 핵심? O2O마케팅 2014-07-04 12929
319 전력시장 규칙개정 '패키지딜' 딜레마/ SMP 결정式 변경-CP재산정.. 스마트도시 2014-04-15 10372
318 SAP "통합 전략, 클라우드서도 통한다" 스마트금융 2014-02-06 11796
317 제이콥 미 재무장관 - 비트코인 공개 '디스'' 3dCT팀 2014-01-24 14900
316 웨어러블 헬스케어 기기 '핏비트' 한국 상륙 활동량ㆍ수면 체크 .. 스마트도시 2014-01-22 5049
315 정부, SW과목 2018년 고교 정규 과목화 추진/민관 SW규제개선TF .. 3dCT팀 2014-01-15 15929
314 미국이 국가부도 위기를 간신히 넘겼다. 美 셧다운 종료.. '석 달.. 스마트금융 2013-10-18 15880
313 MS 노키아 인수 '찻잔속 태풍'..휴대폰주 영향 미미 3dCT팀 2013-09-04 12708
312 전력경보 올해 첫 '관심' 발령..350만kW 붕괴 스마트도시 2013-06-05 15890
12345678910,,,20